손발 저림의 가장 큰 원인은?

손발 저림의 가장 큰 원인은?

최고관리자 0 18

34cd6345b24271b21a4f57939df93e88_1652266125_9283.jpg 

© 제공: 한국일보

손발 저림의 가장 큰 원인은?  [게티이미지뱅크]

 

손발이 저려 잠을 설치는 사람이 적지 않다. 손발 저림은 만성화될 수 있기에 초기에 치료하는 것이 좋다. 손발 저림 원인과 치료법을 신제영 서울대병원 신경과 교수의 도움말로 알아본다.

 

손발 저림이 발생하는 가장 큰 원인은 말초신경병이다. 뇌와 척수를 중추신경, 즉 척수에서 갈라져 나오는 가느다란 신경을 말초신경이라고 한다. 말초신경은 ‘신경공’이라고 불리는 척추 뼈 사이 작은 구멍을 통해 뼈 밖으로 나와 팔·다리·몸통 등 온몸에 넓게 분포한다. 기능에 따라 운동·감각·자율신경 등 세 가지로 구분한다.

손발 저림은 감각신경이 손상될 때 발생한다. 운동신경이 손상되면 힘이 빠지고 근육이 마를 수 있다. 자율신경이 손상되면 땀이 비정상적으로 분비되거나 대ㆍ소변에 문제가 생길 수 있고 어지럼증도 나타난다.

말초신경병 원인은 다양하지만 목ㆍ허리 부위 말초신경이 손상돼 발생하는 것이 흔하다. 목ㆍ허리는 평소 많이 움직이므로 경추와 요추도 연결된 관절을 통해 계속 움직인다. 이런 움직임으로 척추 뼈 사이 구멍에 지나가는 신경 뿌리가 계속 압박을 받으면서 손상되기 쉽다(신경 뿌리병). 신경 뿌리병은 손발 저림의 가장 흔한 원인으로 꼽힌다.

말초신경병 진단은 환자 증상과 병력이 신경 증상에 맞는지 먼저 확인해야 한다. 그리고 진찰을 통해 신경 질환 및 관절ㆍ근육 질환 등과 구별한다.

신경 이상이 의심되면 원인을 찾기 위한 검사를 시행한다. 혈액검사로 혈당 측정, 간 기능 검사, 콩팥 기능 검사, 호르몬 검사 등을 하고, 자기공명영상(MRI) 같은 영상 검사도 시행한다.

또한 신경 전도 검사와 근 전도 검사 같은 전기 생리 검사를 시행한다. 이런 검사는 전기 자극을 준 뒤 반응을 기록하거나, 근육에 침을 찌른 뒤 반응을 기록하는 방법이다.

손목터널증후군 등 특정 구간에서 신경이 눌리면 신경 전도 검사가 매우 유용하다. 또한 급성 전신 마비를 일으키는 말초신경병인 길랑바레증후군이나 유전성 신경병이라면 검사가 진단과 함께 치료 방침을 정하는 데 역할을 한다.

손발 저림과 시림은 말초신경병 때문에 발생할 수 있다. 그런데 시림 증상이 생기면 말초 혈액순환 장애 등 다른 질환과 감별할 필요가 있다. 양측 손발이 모두 시리고 저리면 말초신경병 가운데 여러 신경을 침범한 ‘다발신경병증’이나 경추 및 요천 추부를 모두 침범한 ‘다발신경뿌리병증’일 가능성이 있다.

하지만 이런 검사로도 이상이 없을 수 있다. 이 경우 증상이 심하지 않은 말초신경병 초기 단계이거나, 매우 얇은 신경섬유만 선택적으로 손상되는 ‘소섬유신경병’일 가능성이 있다.

소섬유신경병은 말초신경병 일종으로 신경병 초기에 일시적으로 나타날 수 있지만 상태가 계속되기도 한다. 최근 소섬유신경병 진단 검사법이 개발됐지만 증상만으로 진단해도 충분할 때가 많다.

손발 저림 같은 신경 증상 때문에 계속 불편하다면 검사에서 결과가 정상으로 나타나더라도 신경병으로 추정 진단하고 조기 치료하는 것이 좋다.

치료는 약물이 대표적이다. 약물은 대부분 손발 저림 치료를 위해 개발된 것이 아니라 경련 조절이나 우울증 조절을 위해 만들어진 것이지만 손발 저림에 효과 있다고 알려지면서 손발 저림 치료제로 쓰이고 있다.

손발 저림은 말초신경에서 발생한 비정상적 전기 신호에 의해 나타나므로 이런 전기 신호 전달을 차단하는 항경련제가 효과적일 수 있다. 또한 뇌에서 분비되는 우울증 관련 신경전달물질이 통증 전달ㆍ억제에 중요한 역할을 하므로 일부 항우울증 약물도 손발 저림 치료에 쓰이고 있다.

비약물적 치료법으로 신경차단술 같은 시술, 물리 치료, 대증적 치료 등이 있다. 손목터널증후군처럼 신경이 손목에서 많이 눌려져 있거나 구조적 이상이 뚜렷하면 수술을 고려해야 한다.



0 Comments
하와이모아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