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코패스의 뇌, 일반인과 '이것' 다르다"

"사이코패스의 뇌, 일반인과 '이것' 다르다"

최고관리자 0 16

c2dc5cb3c4bc2b6445021d72501be352_1652357181_9013.jpg 

© 제공: 헬스조선"사이코패스의 뇌, 일반인과 '이것' 다르다"

사이코패스의 행동은 일반인들이 이해하기 어렵다. 사이코패스는 일반인에 비해 공감능력이 떨어지고 공격적인 성향이 강하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사이코패스와 일반인 사이에 생물학적 차이는 무엇일까?

사이코패스는 뇌의 선조체 영역이 비(非)사이코패스에 비해 평균 10% 더 크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전뇌의 일부인 선조체는 운동 및 행동 계획, 의사 결정, 동기 부여 등 인지의 여러 측면을 조정한다.

싱가포르 난양공대 연구팀은 사이코패스와 비사이코패스 간의 뇌 구조 차이를 알아보기 위해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는 사이코패스 환자 18명과 비사이코패스 120명을 대상으로 했다. 연구팀은 MRI(자기공명영상)를 통해 참가자들의 뇌 구조를 관찰했다. 또, 참가자들에게 사이코패스 특성을 테스트하는 설문지를 작성하도록 했다. 이를 종합해 분석한 결과, 사이코패스는 비사이코패스에 비해 뇌의 선조체 영역이 평균 10%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선조체는 기저 신경절의 일부로서 사회적 행동을 제어하고, 어떤 감각 정보가 주의를 끄는지 식별하는 역할을 한다"며 "큰 선조체는 더 많은 자극과 흥분을 원하게 하고, 충동성을 증가시킨다"고 말했다.

연구에 참여한 심리학자 올리비아 초이는 "정신질환은 뇌의 구조적 이상과 관련 있다"며 "정신질환적 특성을 가진 개인에게서 왜 선조체가 크게 나타나는지 그 원인을 찾는 연구가 활발히 이뤄져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0 Comments
하와이모아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