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7세' 산드라 블록, 연기 중단 선언 "너무 지쳤다"

'57세' 산드라 블록, 연기 중단 선언 "너무 지쳤다"

최고관리자 0 6

d90ec56e5f7aff793db1fab0a009a32c_1655981126_9934.jpg 

© 제공: 스타뉴스               '57세' 산드라 블록, 연기 중단 선언 "너무 지쳤다"

할리우드 배우 산드라 블록이 연기를 중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21일(현지시간) 할리우드 리포터 등 다수의 현지 매체에 따르면 나이 57세의 산드라 블록은 자신의 공백기에 대해 논의했고, 더 가벼운 스케줄을 소화하며 가족과 시간을 보내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산드라 블록은 한 인터뷰에서 "나는 내 스케줄 외에 누구의 스케줄에도 신세지고 싶지 않다. 내 페이스대로 움직이기를 고대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30년 동안 50편 가까운 작품에 출연한 산드라 블록은 "나는 너무 지쳤다. 저는 너무 피곤하고, 건강하고, 현명한 결정을 내릴 능력이 없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산드라 블록은 지난 3월 영화 '로스트 시티' 개봉 당시 "내 일을 진지하게 생각하지만 당분간 제 아이들, 가족들과 24시간, 365일 함께 하고 싶다"라는 뜻을 밝힌 바 있다.

한편 산드라 블록은 '프로포즈'(2009), '블라인드 사이드'(2010), '그래비티'(2013), '오션스8'(2018), 넷플릭스 '버드박스', '언포기버블' 등 다수의 흥행작으로 국내에서도 유명한 배우다.

산드라 블록은 2010년 전 남편 제시 제임스와 5년 간의 결혼 생활 끝에 이혼했고, 2015년 브라이언 랜달과 함께 살고 있다. 그는 2010년 아들 루이스를 입양했고 2015년 딸 라일라를 입양했다.


김나연 기자

0 Comments
하와이모아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