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아, '스맨파' 심사 후 쏟아진 악플에 고통 "매번 이럴 생각 하니 지치네요"

보아, '스맨파' 심사 후 쏟아진 악플에 고통 "매번 이럴 생각 하니 지치네요"

최고관리자 0 18

b8aa53b7fdcafdbfcdaefd526c2e8a70_1663845305_706.jpg


가수 보아가 '스맨파' 심사 후 쏟아지는 악플에 심경을 밝혔다.

보아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Mnet '스트릿 맨 파이터'(이하 '스맨파') 분석 기사를 캡처해 올렸다.

이와 함께 "배틀 팀을 저지들이 정하는 것도 아니고.. 뱅크투브라더스가 떨어졌으면 덜 하셨으려나"라며 "매번 이럴 생각 하니 지치네요"라는 글을 남기며 속상한 마음을 드러냈다.

앞서 지난 20일 방송된 '스맨파'에서는 프라임킹즈가 뱅크투브라더스와의 배틀에서 패해 첫 탈락 크루로 선정됐다.

유력한 우승 후보로 꼽혔던 프라임킹즈의 탈락에 많은 시청자들은 아쉬움을 드러냈다. 그중 일부는 파이트 저지 보아, 슈퍼주니어 은혁, 2PM 우영의 심사에 불만을 드러내며 도 넘은 인신공격성 악플 공세를 펼쳐 눈살을 찌푸리게 했다.

한편 보아와 은혁, 우영이 파이트 저지로 나선 '스트릿 맨 파이터'는 매주 화요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된다.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 스포츠조선


0 Comments
하와이모아 최신글